주요사업
평화소식
후 원
활동소식
평화산책
자료실
지역본부
재단소개
언론보도
NEWS DATA
HOME | 자료실 | 언론보도
[라 트리뷴]공식적으로석탄을운반할기차를타고북한을넘어..
글쓴이 :      날짜 : 13-11-06 14:51     조회 : 1409    

Traversée en Corée du Nord à bord du train qui, officiellement, transportera du charbon...  

공식적으로 석탄을 운반 할 기차를 타고 북한을 넘어..

 

train 

Train de marchandises de la compagnie ferrovière russe RZD en direction vers le port nord-coréen de Rason. / DR

나선의북한항구로향하는러시아철도회사 RZD의화물열차

 

2013.11.01 엠마뉴엘그린스츠팬

9 22,북한의나선러시아의작은항구를연결하는 54 km 구간의 기차선 개통식을 열었다. 러시아철도사는광고하기 보다는 정치적인 목적으로 이특별한 연결을관찰하도록일부외국기자를초대했다.  공식적으로 러시아석탄을 중국시장에 운반 연결하는인프라는 무엇에 기여할  것 인가?  북한 정권 평양에가까와 지려는모스크바시도?  아니면 또한자급자족경제에서 벗어나려는 것 같지 않은 북한에개방의상징?

러시아와 북한 국경을 넘는 것은 진짜 "재미"이다. 양쪽 국경에서 각각 2 시간씩 걸리는 입국 수속 검사를 했다. 기차의 모든 객석은 잠겼고30 ° C의 열기에도 환풍기도 없다.모든 휴대 전화는 러시아에 남겨 두어야 했다.

« 북한의세관은그 ()들을압수할권리를가졌다,"러시아세관은 조심하라고말한다 : "당신이나갈경우가치가있는 아무것도기차자리에지마십시오. 그들이좋아하는것은 슬쩍가지는경향이있다. 그들은 그것을 선물로 생각하니 참조하십시오. »

기차는마침내흔들하지만, 여행 전역을천천히달려편안하게비밀의 나라를관찰할수있는기회를갖게 되었다.북한인들도 이 기차를 지켜보고 있다. 그들의 눈속에서 놀라움을 읽는다. 대부분이 하던 일을 멈추었다.

분명히, 여객 열차는이지역에서 희귀하다는 것의 증명이다. 횡단하면서 보이는 기차역들이 반정도는버려진 장소로 보였다. 아무런 여행자 객석차량도 보이지 않았고, 그냥 러시아 화물차와 때로는 1950 년대 이후 움직이지 않고 있는 것으로 보이는 작은 북한 객차가 보였다.

건물들은, 주거시설이건 공공시설이건 관리가 되지 않은 파손되어 있는 것을 그냥보여주고 있다. 중요한 마을(선봉) 근처대형 석유 화학 단지가 나타납니다. 수십개의 굴뚝 중 하나도연기를 내지 않고 있다. 이 산업 현장은 오랜기간동안 휴무를 하고 있는것으로 보인다.

우리의 여행길에 보이는 마을들은 서로 비슷해 보인다 : 작은 굴뚝이 올려있는 층수가 없는 흰색 건물들. 그들은 모두 동일한 형채로 찍어낸것 같고오래된것으로 헐어 보인다. 그러나 북한인민들이 우리를 보는 자세가 국가의 상태를 더 잘 나타내는 것이다. 예외없이, 그들은 입고 있는 옷속에 떠있는 것 같습니다.기차 길을 따라 계속적으로 보이는 수많은 군대와 경찰도 마치 자신의 유니폼이 그들을 위해 너무 큰것 같았다. 그들 모두는 자연적으로 가냘픈건지 아니면... 굶주린 사람들?

철도 옆 도로에 차량은 매우 드물다. 사람들은 걷고 있거나 운이 좋은 사람은 자전거를 타고 있다. 유니폼을 입은 아이들이 여기 저기 모여서 학교가는 풍경이나, 머리에 빨간색리본을 단 여자아이들 모습이 조금은 풍경을 즐겁게 해준다.

carte

기차로 (오직) 600km을 달리는데 36시간 여행

마지막으로, 기차는나선 (이전 나진 선봉)에 도착합니다. 몇년째나 되었는지 알수 없는 일곱개 크레인이 있는 작은 항구. 다만 부두와 철도 라인은 새로운 것 입니다.

coree du nord
 

밝은 색상의 전통적인 한복을 입은 수백명의여성이 화장을 하고 자존심을 보이는 단정하게 정열을 하고 그녀들의 "남편", 제복을 입은수백명의 철도 직원들 앞에, 타오르는 태양 아래서 인내심을 가지고 줄 지어 기다리고 있습니다.

모든 사람이 서서 높은 상관이 오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결국 러시아 철도회사(RZD)  사장인 블라디미르 야쿠닌은북한 철도운송 장관 정길수와 함께 나타났는데 정길수는 제가처음으로 본 약간 과체중인 유일한 사람입니다.

coree du nord

블라디미르 야쿠닌은 늦게 도착했는데 이유는 북한에 비행 허가를 받지 못해 그는 러시아 국경에 자신의 헬기를 두어야 했고 특별 전세 열차로 타고 왔다.

작은 그룹의 외국인들이 개통식에 참석을 했다 : 그들은 외교관과 사업가로 특별히 평양에서 기차로왔다.

« 여행은 600km를 오는데 끔찍하게 긴 36 시간이었다고, 그 중 하나는 한숨을 쉬고. 하지만 난 여전히 여기에 온것이 매우 기뻐요. 우리는 이렇게 평양에서 떠날 기회가 거의 없다 ! »

항구에서 몇 백 미터 떨어진 주변 언덕에서,마을 사람들이 조심스럽게 이 기념식을 바라보고 있다. 금방 경찰이 재빨리 그들을 쫓아낸다 : 그들은 보이지 않게 숨어 있어야 한다.

coree du nord

적극적인크레믈린…..

블라디미르 야쿠닌은이 프로젝트의 윤곽을 설명하는 연설을 시작했다. 러시아 철도회사RZD100 % 국영회사로, 그리고 북한 철도부와 공동으로 207.5 백만 달러 투자함으로서 철도의 재건 (126.8백만불)과 나선항구(80.7백만불).합작회사인RasonKonTrans는 라인을 운영하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이 모든것이 러시아 석탄을 중국 시장으로 운반하기 위해서.

지금으로서는러시아회사 (Mechel)는석탄수출에관심을표명했다.

"이것은 유라시아에서 중국으로의 최단 경로이며," 앞으로 두 개의 부두 터미널, 하나는 컨테이너, 다른하나는 석유 제품을 위한 터미널을 건설할 것이라고 블라디미르 야쿠닌은 말합니다.

즉시 질문이 쏟아져 나온다. 그런데 왜 (블라디보스토크, 나홋카, Vanino) 같이 태평양쪽에 러시아 항구 대신 북한에 항구를 개발할까?

"러시아 항구가 포화되어 있다"RZD엔지니어 유리 로스쿠트니코브는말했다. 사실, "그것은 정치적 프로젝트"라고 철로 건설의 러시아 국영 철도 독점의 자회사 RJDstroi책임자는 인정한다.

이자리에 참석한 소수의 외교관과사업가의 이런 의미가 더 많다고 인정한다.

coree du nord

가즈프롬은 역활을 거부하는데….

그리고 블라디미르 야쿠닌은 다른 투자자 같지는 않다. 그는 국제 위상을 부여하고자하는 야심 찬 정치인이다. 자신의 오랜 친구 블라디미르 푸틴에 의해 확고하게 지원을 받고있으므로, 그는러시아의 예산의 아량으로 덮어지기 때문에 자신 회사의 엄청난 금액 투자에 대한 위험을 두려워하지 않는다.

vladimir yakounine

RZD의 이해관계를 넘어서,단지 19km의 국경을공유하지 않는그의오랜동맹국인북한에대해모스크바에서새롭게관심을갖는것은, 북한과의중개 역활을 하는데 베이징의독점적인역할을 깰수있는시도로이해될수있다.

그러나크렘린에의해관리되고 있는, 가즈프롬은 단호하게그게임을거부하고있다. 거대한가스회사는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북한)의영토를통해한국으로 향하는파이프라인계획건설을동결한다고, 10 월중순발표했다 ... 모스크바에서는, 그러나, 화덕위에 여러철물을 걸쳐 놓는것을선호하는 이들은 많다.

국제 정세는이 사업의 차분한 안정을 복잡하게한다

오늘은 북한에 의한 끊임없는 외교적 위기와 북한의 소름이 끼치는 비인도 주의적인 배경이 있는상황으로 사업에 대한 언급을 하기가 어렵다.북한은 지역과 계절따라 약간다른  2400 만의 가난하고 혹은굶주린 인구의 작은 시장이다. 산업은 고립주의, 제한된 천연 자원, 혹은 채취가 어려운 상황과사업을 하는 자유는 거의 존재하지 않는다.

미국과 EU는 북한에 대해 주체가 공식 이데올로기이며,지상주의 국가, 군사주의와 인종차별로 독특한 조각보인 우리가 알다시피리더의 극단적 개인 숭배문화를 성장시키는 북한에 엄청난 제재를 가하여 모든 기술의 양도를 금지했다. 그러나 덜 알려진 것으로 북한에서는 맑스 - 레닌주의라는 단어가 최근 사라진것으로 "공산주의" 2009 년 헌법에서 사라졌다.

무역량의  80 %는 중국과 교역

경제적 측면에서 자급 자족은 계획경제와 엄격한 중앙집권화의 핵심 단어다.결과는? 재난으로 일인당 1800 $ GDP, UN에 의해 세계에서 가장 가난한 10 개 국가 중에 하나이다. 거시 경제 데이터는 불완전하고 신뢰할 수 없다.

한국 은행 (서울소재), 2012 1.3 %의 성장한 PIB 400억 달러의 국가로약 200 억불의 부채로 추정하고있다. 2012년은 335만불 수출에 대하여 수입이 50억으로,만성적 인 무역 수지 적자국가 이다.

농업경지 면적은17 % 일 뿐이고 빈곤, 비료, 농경 전문 지식과 자동화 장비의 부족으로 한국보다 두 배 적은 수확결과이다. 집권층이 전인구에 식량공급하는 데 실패하는것에 놀랄이유이다.

"이상한 나라로 한편으로 농민은 거의 중세와 같이 살고 다른 편으로는 엔지니어가장거리 로켓을 설계하는 나라" 라고 나선의 포트에서 만난평양에 주재하는 유럽 외교관이 말했다.

북한의"매우 싼"노동력

외국인 투자자의 관심을 끄는 유일한 자원은 값싼 노동력이다.죽어가는 경제를 회복하기위한 시도에서, 북한은 두 주요 이웃인 중국과 한국과의 타협에 도달했다. 세 곳의 특수 산업 단지는깊게 고립 된 국가의 국경을  넘도록 추진해 왔다.

« 집권층은 경제 자유화가 정치적으로 자유에 대한 요구가 동반되는 것을 두려워한다 »고 외교관은 말했다. 오늘날 인구의 대부분은 해외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매우 막연한 생각을 가지고 있지만, 정권은 정보를 억제하는 것을점점 더 어려워한다. "

가장성공적인 경제특구는 123 한국기업들이낮은임금 (미국 160달러평균)으로 53,000 북한사람을 고용하는개성의특별특구입니다. 어떤유럽회사도이러한특수산업단지에아직 근접할수없습니다.

중국은(201160억불) 80 %로 가장 큰 무역 파트너이며 한국, 일본, 러시아으로 이어집니다. 중국은가장 큰 투자국가로 현재 약 140 중국 기업이 있습니다.  또한, 중국은 희귀 금속을 열망하는 국가이다. 그리고 북한에는 이것이 부족하지 않습니다 : 한국의 광산 회사인 한국 자원은6조 달러 상당의 자원매장량을 추정합니다.

프랑스는 북한 대사관이없는 유일한 유럽 국가이다.무역은 연간 천만 달러를 초과하지 않습니다.

프랑스의 외교 소식통에 따르면, « 라파즈 그룹만존재한다 : 그것은 간접적으로 3,000명을 고용하는 북한 시멘트회사의 30 %를 소유자로, 이집트의 오 라스콤 그룹의 시멘트 부문을 구입 하면서 생긴 결과이다. »

나선에서, 어떤 경우든, 그것은 컨테이너와 석유 제품에 처리용 두곳의 새로운 부두를 건설하기위해서 시멘트를 많이 필요할 것이다. 그러나 이것도 북한이 언제결정지에 따른다.

http://www.latribune.fr/actualites/economie/international/20131029trib000792996/traversee-en-coree-du-nord-a-bord-du-train-qui-officiellement-transportera-du-charbon.html 

*엠마뉴엘 그린스츠팬은 프랑스 경제지 라 트리뷴의 러시아 주재기자입니다.


[라 트리뷴]공식적으로석탄을운반할기차를타고북한을넘어.. 2013-11-06 1410
[전국매일신문]원혜영 “국민 73% 이상 대북인도지원 찬성 불구 MB정부 절반 수준” 2013-10-15 943
[연합뉴스]개성공단 31일 공동투자설명회 무산…국제화 차질우려 2013-10-15 756
[국민일보]내년부터 대북의료지원 재가동…북한주민 의료봉사도 계획 2013-10-15 855
169 [라 트리뷴]공식적으로석탄을운반할기차를타고북한을넘어.. 2013-11-06 1410
168 [연합뉴스]개성공단 31일 공동투자설명회 무산…국제화 차질우려 2013-10-15 756
167 [국민일보]내년부터 대북의료지원 재가동…북한주민 의료봉사도 계획 2013-10-15 855
166 [전국매일신문]원혜영 “국민 73% 이상 대북인도지원 찬성 불구 MB정부 절반 수준” 2013-10-15 943
165 [연합뉴스]유엔 보고서 "北 주민 3명 중 1명 영양실조" 2012-10-10 1237
164 [아시아경제]북한 어린이 한국보다 14cm 작아 2012-10-10 1231
163 [경향신문]강냉이밥으로 두 끼, 물로 점심…어느 나라 얘기? 2012-09-27 1561
162 [연합뉴스]대북 수해지원 무산..관계개선 기대에 찬물 2012-09-12 950
161 [연합뉴스]北 올해 수해 인명피해 1995년이후 두번째 규모 2012-09-04 963
160 [노컷뉴스]태풍 볼라벤에 北 함경남도 최대 피해 2012-09-03 935
159 [연합뉴스]北 "황해도 평산에 약 500mm 폭우" 2012-08-20 970
158 [연합뉴스]"북한 홍수로 식량난…어린이 영양실조 우려" 2012-08-20 1688
157 [뉴시스]北, 홍수 피해 심각…정부 "수해지원 검토 안해" 2012-08-06 826
156 [연합뉴스]통일부, 남북간 이산가족 교류재개 추진 2012-07-31 863
155 [연합뉴스]"北 아리랑공연 올해로 막 내린다" 2012-06-12 949
154 [연합뉴스]북한軍 "성전·사죄 중 최후선택해야" 대남통첩 2012-06-04 990
153 [문화일보]뭔가 달라진 北…‘합의→위반→도발’ 공식 깨지나 2012-05-23 858
152 [중앙일보]꽉 막힌 남북 교역 … 북, 황금평·나선 특구로 출구 모색 2012-05-21 1041
151 [헤럴드경제]군 핵 전문가가 밝힌 북한핵의 비밀....심상찮은 軍.. 북핵실험 임박했나 2012-05-03 1064
150 [통일뉴스]전문가들, 남북간 군사적 충돌위험 경고 2012-05-03 1051
149 [통일뉴스]안보리, 압록강개발은행 등 북 기업 3곳 추가제재 2012-05-03 931
148 [통일뉴스]미국발 대북 햇볕정책을 펴라 2012-04-24 795
147 [통일뉴스]박지원 "대통령 통중봉북 정책은 더 나쁘다" 2012-04-24 850
146 [경향신문]박형규 목사, 성공회대 첫 명예신학박사 받는다 2012-04-20 993
145 [시사inlive]광명성 발사 둘러싼 미국 태도가 수상해 2012-04-04 728
144 [연합뉴스]美국방부 "대북식량 지원 중단" 2012-03-29 781
143 [노컷뉴스]北, 김정일 위원장 애도기간 3월 25일까지 끝내 2012-03-22 722
142 [뉴스웨이]김두관 도지사, 통일부의 반출승인 간곡히 요청 2012-03-22 989
141 [노컷뉴스]교회협, 국제기구 통해 밀가루 153톤 대북 식량 지원 2012-03-20 970
140 [경향신문]북 “미, 식량지원 즉시 시작하기로 했다” 2012-03-14 916
139 [연합뉴스]북미 3차대화 23일 베이징 개최 2012-02-14 1103
138 [통일뉴스]정부, 북측에 '이산가족 상봉 실무접촉' 제의 2012-02-14 1252
137 [통일뉴스]정부, 북측에 '고구려 고분군 산림병충해 실무회담' 제안 2012-02-09 1244
136 [통일뉴스]각계 "민간교류 지속하고 인도주의 실천하라" 2012-02-09 978
135 [연합뉴스]대북지원단체 모임 북민협 신임회장에 인명진 2012-02-02 796
134 [연합뉴스]김정일 위원장 사망 이후 첫 밀가루 대북지원 2012-01-27 1108
133 [아시아경제]"北 우라늄농축 중단, 美 식량지원 재개 합의" -AP 2011-12-19 995
132 [연합뉴스]유엔보고서 "北주민 66% 끼니 걸러" 2011-11-29 1045
131 [노컷뉴스]英 언론 北 모습 공개…'영양실조 어린이들' 2011-10-11 1261
130 [통일뉴스]6.15남북해외위, 독도 공동호소문 발표 2011-08-31 1193
129 [동아일보]北주민 굶는다는데… 23번 방북한 인요한 씨가 본 요즘의 북한 2011-08-02 1492
128 [통일뉴스]밀가루 300톤, 8개월 만에 북녘 가다 2011-07-29 1338
127 교회협, 중국 통해 북한에 밀가루 지원 2011-06-16 1375
126 종교인 658명, 정부에 대북 식량지원 촉구 2011-04-13 1440
125 통일부 “대북 식량지원 검토하고 있지 않다” 2011-03-23 1379
124 민간차원 대북지원 내달 허용 2011-03-23 1184
123 통일뉴스)북민협 대북지원 논의 위해 2월 평양 방북신청 2011-02-08 1458
122  통일뉴스)통일부 북민협 방북신청 불허 2011-02-08 1307
121 [통일뉴스]NCCK 김영주 총무 취임, "남북간 평화 통일 최선 다해야" 2010-12-15 1730
120 "후손들에게 가장 시급한 문제는 통일" ,통일을준비하는사람들 창립총회 열고 본격적 행보 2010-10-07 1560
119 통일을 준비하는 사람들 창립준비, 평범한 시민들이 참여하는 통일실천기구 2010-10-07 1615
118 평양산원, 영유아 먹일 우유 북 도착 2010-10-07 1542
117 [크리스챤 투데이]남북평화재단, ‘통일을 준비하는 사람들’ 창립 2010-10-07 1423
116 [경기일보]인천시, 대북지원물품 인천항 출항 ,시-남북평화재단 1억5천만원가량 지원 협약 2010-10-07 1529
115 [중앙일보]평양산원 영유아 · 임산부 지원 2010-10-07 1343
114 [아시아뉴스통신]인천시 대북지원사업 18일 1차 출항 2010-10-07 1264
113 [매일경제]북한 영유아 먹을 분유 인천항서 선적 2010-10-07 1366
112 [YTN] 북한 영유아·임산부 위한 우유·분유 지원 2010-10-07 1408
111 [중부일보] 인천시, 대북지원사업 물품 선적식 개최 2010-10-07 1348
110 [웰빙뉴스] 평화통일을 위한 밀알이 되기를 기원한다 2010-10-06 1361
109 [고양신문] 고양을 평화와 통일의 거점으로 만든다 2010-10-06 1467
108 [노컷뉴스] 한반도 평화 통일 위한 '고양평화누리' 창 2010-10-06 1493
107 [한겨레신문] 고양에서 부는 통일운동의 바람 2010-10-06 1443
106 [통일뉴스]하나은행, '북한 영유아 우유보내기' 협약 2010-07-15 1839
105 [경향신문]한국 민주화 운동의 거목 박형규 목사의 ‘통일·평화’ 2010-05-07 1693
104 [한국일보]실천하는 신앙인 박형규 목사의 삶 2010-05-07 1573
103 [서울신문]박형규목사, 엄혹했던 시절을 증언하다 2010-05-07 1426
102 [노컷뉴스]민주화 역사의 산 증인 박형규 목사 회고록 출간 2010-05-07 1386
101 [통일뉴스]"길림-나진 경제벨트 실현 가능성 높다" 2010-03-12 1786
100 [쿠키뉴스]국민일보“시민 참여 없는 통일운동 반성하고 좌우 함께 하는 국민운동 필요” 2010-02-26 1939
99 [통일뉴스]"민간차원"북녘 어린이 우유 지원...3번째 출항식 2010-02-19 1655
98 [통일뉴스]남녘 '한마음' 우유, 북녘 아이들에게 '함께나누는세상', 출범 후 첫 지원… 2010-01-25 1933
97 [중앙일보]·‘함께 나누는 세상’ 공동 캠페인 2010-01-25 2028
96 [연합뉴스]함께나누는세상 北어린이 우유지원 개시 2010-01-14 1478
95 [연합뉴스]세무사회, 북한에 우유 보내기 동참 2010-01-06 1670
94 [연합뉴스]개성공단기업協, 北에 우유 보내기 운동 2009-12-09 1487
93 [연합뉴스]정총리 인도적 대북지원은 지속추진 2009-12-09 1526
92 [한겨레]‘매주 컨테이너 1대분 우유’ 북에 지원 2009-12-09 1587
91 [쿠키뉴스]남북평화재단 경인본부, 북한나무심기 기금마련 전시회 2009-11-04 2239
90 [당당뉴스]북한어린이 우유보내기 사업 위해 '함께 나누는 세상' 출범하다 2009-10-07 2441
89 [한겨레] ‘남북 어린이 돕기’ 가르친대로 실천 2009-09-24 1643
88 [연합뉴스]"북한 어린이.임산부에 우유를 보냅시다" 2009-09-23 1662
87 [통일뉴스]현인택 장관, 대북 인도적 지원 3대 원칙 밝혀 2009-09-23 1914
86 [연합뉴스]정부 대북 인도적지원 3원칙 주목 2009-09-23 1706
85 [뉴스앤조이]중무장한 비무장지대를 여행하다 2009-09-21 1684
84 [유니온프레스] 브루스 개그넌 사무총장 "미국 주도 군사세계화 위험천만" 2009-08-26 1689
83 [쿠키뉴스]아들 사망 보험금으로 베이징 소학교 세운 김의중 이사장 2009-11-04 1922
82 [한겨레신문] 북어린이 돕기 원로들 나섰다. 2009-07-20 1833
81 [연합뉴스]인천서 北에 보낼 우유ㆍ분유 출항식 개최 2009-05-18 1911
80 [연합뉴스]"남북 언어이질화 쉽게 극복 가능" 2009-04-22 1942
79 [연합뉴스]북한에 우유,분유 보내 2009-04-21 1564
78 [연합뉴스] 북에 '사랑의 우유'보내기 2009-03-21 1728
77 [한겨레신문] “도와야지, 거긴 우리보다 더 어렵잖아” -북한돕기 성금 ‘단골’ 원공스님 2009-03-06 2264
76 [위클리서울]<국보법폐지 연속인터뷰> 남북평화재단 이사장 박형규 목사 2009-02-16 2211
75 [연합뉴스]이재정 "민간단체, 통일.평화논의 활성화해야 2009-01-16 1475
74 [통일뉴스]이재정 "NGO, '6.15. 10.4' 실천 방안 연구. 제안 앞장서야" 2009-01-16 1645
73 [뉴스앤조이]남북관계, "NGO 역할 중요하다" 2009-01-16 1561
72 [베리타스] 남북평화재단 박형규 목사가 말하는 ‘신년 희망 메시지’ 2009-01-14 1659
71 [메디컬투데이] 통일부 새터민 일자리 창출사업 활발 2008-12-15 1600
70 [연합뉴스〕인천서 북으로 갈 배나무 묘목 선적 2008-12-01 1897
69 [크리스천연합신문] 남북 청소년의 만남 꿈꾸며/2008.10.7 2008-10-10 1618
68 [크리스천 노컷] 남북청소년문화원 문열어 /2008.108 2008-10-10 1448
67 [통일뉴스] "청소년들 통일 관심 잃은 원인은 통일비용론"/2008.10.8 2008-10-10 1546
66 [Godpia] 남북청소년문화원 10월 7일 창립 기념 심포지엄 /2008.9.30 2008-10-10 1482
65 [에큐메니안] 남북청소년문화원 창립 기념 심포지엄 / 2008.10.7 2008-10-10 1419
64 [큐프레스닷컴] 남북청소년의 만남 꿈꾸며.2008.10.7 2008-10-10 1431
63 [쿠키뉴스] 남북청소년교류 잇는다.2008.10.8 2008-10-10 1386
62 [연합뉴스]남북청소년문화원 통해 北과 청소년교류 추진 2008-10-08 1571
61 [CBS TV] 남북평화재단, 북한에 우유 보내기 위한 바자회 2008-09-03 1580
60 [에큐메니안] 하루백원, 북녘어린이에게 우유를 2008-09-02 1501
59 [기독공보] 박형규 목사 도서출판 '평화세상' 설립 2008-09-02 1786
58 [기독공보] 여성평화지도자 아카데미 2008-09-02 1428
57 [경인일보] 남북평화재단 경인본부, 의류 선적 전달 2008-08-29 1662
56 [한겨레] 북한에 대한 악의적 편견깨기 2008-07-08 1579
55 [문화일보] <300자책읽기>목련이 ‘북한 國花’란 것을 아는가 2008-07-08 1546
54 [CBS] TV- 남북평화여성회 창립총회 2008-07-03 1496
53 [평화만들기] 새책 '두 눈으로 보는 북한 ' 소개 2008-06-23 1741
52 [KBS] "남북의 창" 통일을 여는 발걸음 2008-06-19 2022
51 북한 청소년들도 농구를 즐길 수 있게 2008-03-18 2040
50 KBL, 북한 청소년에 농구공 보낸다-마이데일리 2008-03-05 1638
49 KBL, 북한청소년농구공보내기 협약식 개최 -뉴시스 2008-03-05 1679
48 남북평화재단 경인본부 창립 2008-03-05 1805
47 KBL,남북평화재단 북한 청소년 농구공 보내기 협약식 개최 2008-03-05 1773
46 KBL, 북 청소년에 농구공보내기 협약식-스포츠조선 2008-03-05 1611
45 북한 수해복구에 국산차 420대 지원-MBC뉴스(2007.12.5.오후 12:54) 2007-12-14 1997
44 한경 WOW TV 보도 북측수해복구지원 차량 전달 2007-12-10 1761
43 [연합뉴스] 북측수해복구지원 차량 전달 2007-12-10 1523
42 MBC 보도 북측수해복구지원 차량 전달 2007-12-10 1489
41 KBS 보도 북측수해복구지원 차량 전달 2007-12-10 1642
40 [조선일보] 대우차판매, 탈북자 일자리 창출 협력 2007-10-31 1724
39 [연합뉴스] <대우차판매, 새터민 일자리 창출 협력> 2007-10-23 1681
38 [중앙일보] 대우차판매, 새터민 일자리 창출 협력 2007-10-23 1661
37 [내일신문] ‘평화학의 아버지’ 요한 갈퉁 교수의 창조적 제안 2007-10-23 1962
36 [뉴스파워] 요한 갈퉁 하와이대 교수, 남북평화재단 초청강연회서 제안 2007-10-23 2108
35 [통일뉴스] "6자회담은 실패할 것" 2007-10-17 1587
34 [기독교타임즈] “독일 통일운동에 미친 목회자들의 역할 컸다” 2007-10-12 1664
33 [CBS] 울리케 포페 여사, 통일위한 교회역할 강조 2007-10-12 1875
32 [한겨레] 한국은 독일 선례 삼아 잘할 수 있다” 2007-10-12 1560
31 [뉴스미션] 울리케 포페 “15세 때부터 정치적 활동 할 수밖에” 2007-10-09 1647
30 남북평화재단, 북녘수재민위한 음악회 개최 2007-09-28 1649
29 탈북 피아니스트와 '접시꽃 당신' 시인의 만남 2007-09-28 1959
28 [한겨레] “아무 조건없이 힘든 형제들 도와야” 2007-09-21 1577
27 [통일신문] 수해 돕기 자선콘서트 여는 새터민 김철웅 피아니스트 2007-09-21 1990
26 [통일뉴스] "같은 노래부르는 핏줄이 어려울 때 도와야" 2007-09-21 1811
25 [뉴스앤조이] 수해 입은 북한 주민 도웁시다 2007-09-17 1707
24 [에큐메니안] 추석맞이 북 수해지원 자선음악회 2007-09-17 1639
23 [에큐메니안] 종전 협정 및 평화체제 논의 출발점 기대 2007-08-22 1758
22 [뉴스앤조이]남북평화재단, 민초들의 통일운동 출발 2007-07-30 2053
21 [뉴스앤조이]"20년 뒤 통일 옵니다" 2007-07-30 1845
20 [CTS TV] 남북평화재단 첫 통일마당 2007-07-24 1766
19 [에큐메니안]통일운동, 국제 관계 살핀 긴 호흡의 운동 필요 2007-07-24 1864
18 [통일뉴스] 이종석, "남북관계가 북미관계 선도해야" 2007-07-24 1773
17 [보도자료]남북평화재단 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 초청 강연 열어. 2007-07-24 1660
16 CTS TV.jpg 이창익 2007-06-08 1671
15 CBS070514.jpg 이창익 2007-06-08 1395
14 통일뉴스070514.jpg 이창익 2007-06-08 2143
13 이현주기자070508.jpg 이창익 2007-06-08 2869
12 연합신문070514.jpg 이창익 2007-06-08 1915
11 연합뉴스포토070514.jpg 이창익 2007-06-08 2408
10 뉴시스070514.jpg 이창익 2007-06-08 2169
9 뉴스앤조이(2)070514.jpg 이창익 2007-06-08 1827
8 뉴스앤조이070515.jpg 이창익 2007-06-08 2000
7 뉴스미션(2)070514.jpg 이창익 2007-06-08 2299
6 뉴스미션070508 이창익 2007-06-08 1987
5 경기일보070515 이창익 2007-06-08 2115
4 2007년05월09일윤선주 기자 이창익 2007-06-08 1761
3 코리아뉴스채설 2007.05.08 자 신문 2007-05-10 1861
2 남북평화재단 설립 2007-05-10 1812
1 한반도 평화ㆍ통일 위해 ‘남북평화재단’ 창립 2007-05-10 4312
 
서울특별시 종로구 통일로 162(교남동 51 덕산빌딩) 201호 (110-100)
TEL : 02-6261-0615 FAX : 02-6261-0611 Copyright 2007 SNPEACE
관련사이트